앙코르에서의 골프와 관광 > 여행후기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고객센터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여행후기

목록보기

앙코르에서의 골프와 관광

작성자 프리 등록일 2013-12-17 13:15:38 조회수 1,932회
캄보디아 씨엠립으로 12월 11일 출발하여 4박6일의 골프와 관광을 하고 왔습니다.

3일간의 라운딩과 1.5일의 관광으로 일정을 마련하여 오랜만에 동창들과 즐거운시간을 가질수 있었는데  골프를 즐겼던 포키트라, 앙코르,  부영골프장은  모두 관리 상태가 좋아서 누런 잔디에서 치다가  푸른잔디를 마음껏  밟을수 있었고 앙코르 골프장의 경우 거리도 멀지 않아 쉽게 그린주변에 다가갈수 있었지만 그린공략을 어렵게 만들어 놓아 어프로치에서 까먹은 타수가 꽤 많았습니다.  세 골프장 모두 캐디가 가지고 있는 야디지북을 보고 쳤는데 앙코르 골프장은 나올때 보니 프런트에 야디지북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가기전에  하루는 18홀 치고  이틀은 추가로 9홀을 더 칠 생각이었으나  현지의 날씨가 최고기온이 31~32도를 넘나드는 고온다습에 18홀만쳐도 이미 땀을 충분히 흘렸기에 동반자들이 더 이상의 라운딩을 원하지 않았습니다 저도 물론 후반 퍼팅시 얼굴의 땀이 뚝뚝 흘러 눈 밑에 볼을 두라는 퍼팅의 기본을 확인할수 정도라 당연히 추가는 노 땡큐였습니다

라운딩 마치고 나오면서 클럽하우스에서 맥주한잔하는데 비빔밥으로 점심하면서 아마도 27홀 또는 36홀을 하시는 분들을 보고 존경스러웠죠

관광은 앙코르톰, 앙코르왓, 톤레샵호수 를 둘러봤는데 골프가 주 목적이라고 생각하셨는지 유적을 볼때 너무 빈약한 설명을 해주시는 바람에 이번 여행에 총무를 본 제가 대단히 민망하였습니다
한국인가이드가 현지인가이드보다 훨씬 낫다고 서울사무소에서 권장하여 한국인 가이드를 선택했는데 차라리 현지인 길안내자만 데리고 내가 오기전에 읽었던 책자내용으로 내가 설명하는것보다 못하다는 생각이 들었죠
관광을 할때 다른팀들 보면 팀이 크건 작건 가이드들이 유적에 대해 역사, 만들어진 배경, 내용들을 잘 설명해 주시던데 몇번 그걸 귀동냥해서 들었답니다

씨엠립은 골프도 치고 관광도 할수 있는 좋은 여건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골프는 날씨가 변수였고, 관광은 가이드가 변수였던것 같습니다



이전글 앙코르 가족여행
다음글 2013년 8월 방송대학교 촬영 지원

목록보기

  • 스카이 안성범 13-12-17 16:29

    스카이 앙코르 안성범입니다
    소중한 여행후기와 함께 저희 회사에 대한 평가 감사합니다.
    가이드의 설명이 많이 모자랐던 모양입니다.

    가이드에게 연락을 하여 다시는 이런말이 나오지 않도록 당부 및 교육을 하여
    다른 손님들에게는 즐거운 여행을 선사할 수 있는 스카이 앙코르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이트 정보

회사명 : (주)스핀캡틴쿡 / 대표 : 안성범     주소 : 광주 남구 천변좌로 428번길 4 (양림동) SM빌딩 301호
사업자번호 101-86-29186     관광사업등록증 제26002-2014-000005호     통신판매업 2010-동구-제146호
전화 : 010-5872-2229     E-mail : poweransb@naver.com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안성범

Copyright © spintour.co.kr All rights reserved.